한성자동차,  '2017 메세나대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 수상

지난 28일, 한성자동차는 한국 메세나협회와 매일경제MBN이 주최한 ‘2017년 메세나대상’ 시상식에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을 수상했습니다.

 ‘2017 메세나대상’은 우리나라 경제와 문화예술의 균형발전에크게 공헌한 기업과 기업인을 발굴하여 그 공로를 시상하며 기업과 문화예술의 상호보완적 지원을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는데요.

올해 웨스틴 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 메세나대회는 ‘메세나대상 시상식’과 ‘기업과 예술의 만남(Arts & Business) 결연식’, ‘문화예술후원매개 우수기관 인증식’이 진행되었습니다.

이날 메세나 대상 시상식에는 한성자동차를 포함한 CJ문화재단, 코오롱그룹, 등이 선정되어 표창장이 수여되었습니다. 국내 문화와 예술의 발전을 위해 많은 기업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이에 한성자동차도 동참할 수 있음에 자랑스러웠습니다. 

한성자동차는 2012년부터 운영한 저소득층 미술 장학사업 ‘드림그림’을 운영하며 재정적 그리고 교육적인 측면에서 지속적인 후원활동을 펼쳐와이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문화공헌 상을 수상하게 되었는데요.

이번 수상은 문화제육관광부 도종환 장관이 직접 참석하셔서 수여해 더욱 의미 있었습니다.

울프 아우스프룽 한성자동차 대표는 수상소감을 통해 “2012년부터 한국메세나협회와 드림그림 학생들에게 꿈을 꾸고 미술적 재능은 발전시킬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게 되어 기쁘다”며, “드림그림 프로그램을 향한 회사의 전사적이며 꾸준한 지원을 인정받은 만큼 진정성을 담아 드림그림 프로그램을 이어가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습니다. 

한편, 이날의 수상의 영예를 안겨준 ‘드림그림’ 프로그램은2012년부터 6년간 진행하고 있는 한성자동차의 미술 장학 프로그램입니다. 

 ‘드림그림’은 예술적 재능과 꿈은 있지만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이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장학생들은 선발된 시점부터 고등학교를 졸업할 때까지 지원을 받게 됩니다. 

또한, 매년 한성자동차는 졸업한 인원 수만큼 새로운 학생을 추가로 선발해 지원하고 있습니다.

지난 2015년에는 한성자동차 30주년을 맞이하여 장학생과 멘토의 인원수를 두 배로 늘려, 현재 40명의 장학생과 40명의 멘토가 활동하고 있습니다.

이 밖에도 2014년, 한성자동차는 서울문화재단과의 MOU를 맺고 드림그림 프로그램이 단순한 교육 후원 사업을 넘어 학생들의 재능기부를 통한 서울지역 문화환경 개선 사업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습니다.

특별히 올해는 ‘2017 서울거리예술축제’에 프랑스 설치미술작가와의 협업으로 광화문 광장에 작품을 전시해 많은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습니다.

이러한 지속적인 지원을 인정받아 한성자동차는 올해 ‘2017 서울시 사회공헌대상’ 및 ‘2017 조선일보 사회공헌대상’을 수상했으며 한성자동차의 울프 아우스프룽 대표는 디지털조선일보에서 주최한 ‘2017 최고 경영자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앞으로도 한성자동차는 더욱더 많은 학생들의 꿈에 날개를 달아주는 책임 있는 기업의 모습을 이어갈 것을 약속 드리며, 매년 진정한 아티스트로 성장하는 ‘드림그림’ 학생들을 응원해주세요!